> 야구 > 국내
LG, 외인 타자 가르시아와 총액 80만달러 계약
출처:스포츠조선|2018-01-13
인쇄



LG 트윈스가 외국인 타자를 영입했다.

LG는 13일 "외국인 선수 아도니스 가르시아와 총액 80만달러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가르시아는 1985년생으로 쿠바 출신의 우투우타 내야수다. 쿠바 국가대표 출신으로 2015년 애틀란타 브레이브스에서 메이저리그 데뷔 후 3년간 활약했다. 메이저리그 3시즌 통산 244경기에서 타율 2할6푼7리 29홈런 110타점을 기록했다. 지난해에는 애틀랜타에서 52경기에 출전해 타율 2할3푼7리 5홈런 19타점을 기록했다. 5월 햄스트링 부상으로 2주간 전력에서 제외된데 이어, 6월에는 손가락 부상을 입어 3개월간 재활에 전념했고, 9월 다시 엔트리에 올라 14경기에 더 뛴 뒤 시즌을 마쳤다.

지난 11일 애틀랜타는 가르시아의 방출을 공식 발표했다. 당초 LG와 계약에는 어느 정도 합의를 본 상태였다. 메이저리그 구단에 우선권이 주어지는 웨이버 공시 기간이 지난 뒤 LG와 계약이 마무리됐다. LG는 가르시아와 계약을 마친 후 "가르시아는 장타력에 강점이 있는 선수로서 수비와 타선에서 팀 전력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축구
  • 농구
  • 기타
'황현수 골-장윤호 퇴장' 한국, 연장 끝 우즈벡에 1-4 완패...결승행 좌절
'황현수 골-장윤호 퇴장' 한국, 연장 끝 우즈벡에 1-4 완패...결승행 좌절
한국이 우즈벡의 벽에 막히며 아시아 정상 도전을 4강에서 멈췄다.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U-23 축구대표팀은 23일 밤 중국 쿤산 스포츠 센터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프리뷰] '힘겨운 4강' 대표팀, 우즈벡은 결코 만만하지 않다
[U-23 프리뷰] '힘겨운 4강' 대표팀, 우즈벡은 결코 만만하지 않다
당연한 결승? 우즈벡은 생각보다 만만치 않다.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은 23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중국 쿤산에 위치한 쿤산 스포츠...
'맨유 전설' 긱스, "산체스는 이미 슈퍼스타...판 페르시와 비슷"
'맨유 전설' 긱스,
라이언 긱스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유니폼을 새로 입은 알렉시스 산체스(29)의 능력을 인정했다.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23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아스널에서 활약했던...
달샤벳 수빈, ‘흠 잡을 데 없는’ 보디라인… 시선 집중
달샤벳 수빈, ‘흠 잡을 데 없는’ 보디라인… 시선 집중
달샤벳 수빈이 수영복 몸매를 과시했다.수빈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수영복을 입고 촬영한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에는 수영장에서 여유를 즐기는 수빈의 모습이 담겨 있...
최설화, 휴양지서 ‘운동 삼매경’… 심쿵하는 보디라인
최설화, 휴양지서 ‘운동 삼매경’… 심쿵하는 보디라인
방송인 겸 피트니스 모델 최설화가 휴가 인증샷을 공개했다.최설화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발리에서 촬영한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에는 휴양지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즐...
레인보우 출신 지숙, 푸켓서 뽐낸 수영복 자태
레인보우 출신 지숙, 푸켓서 뽐낸 수영복 자태
그룹 레인보우 출신 지숙이 아름다운 수영복 자태를 과시했다.22일 지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틀 연속 물놀이. 스타일리스트 언니가 예쁜 수영복 많이 챙겨주셔서 더 신남"이라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