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LG, 외인 타자 가르시아와 총액 80만달러 계약
출처:스포츠조선|2018-01-13
인쇄



LG 트윈스가 외국인 타자를 영입했다.

LG는 13일 "외국인 선수 아도니스 가르시아와 총액 80만달러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가르시아는 1985년생으로 쿠바 출신의 우투우타 내야수다. 쿠바 국가대표 출신으로 2015년 애틀란타 브레이브스에서 메이저리그 데뷔 후 3년간 활약했다. 메이저리그 3시즌 통산 244경기에서 타율 2할6푼7리 29홈런 110타점을 기록했다. 지난해에는 애틀랜타에서 52경기에 출전해 타율 2할3푼7리 5홈런 19타점을 기록했다. 5월 햄스트링 부상으로 2주간 전력에서 제외된데 이어, 6월에는 손가락 부상을 입어 3개월간 재활에 전념했고, 9월 다시 엔트리에 올라 14경기에 더 뛴 뒤 시즌을 마쳤다.

지난 11일 애틀랜타는 가르시아의 방출을 공식 발표했다. 당초 LG와 계약에는 어느 정도 합의를 본 상태였다. 메이저리그 구단에 우선권이 주어지는 웨이버 공시 기간이 지난 뒤 LG와 계약이 마무리됐다. LG는 가르시아와 계약을 마친 후 "가르시아는 장타력에 강점이 있는 선수로서 수비와 타선에서 팀 전력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축구
  • 농구
  • 기타
[K리그1 리뷰] '말컹 13호골' 경남, 수원과 2-2 무승부...5G 무패+2위 수성
[K리그1 리뷰] '말컹 13호골' 경남, 수원과 2-2 무승부...5G 무패+2위 수성
말컹이 13호골을 터뜨린 경남이 안방에서 수원과 무승부를 기록하며 2위 자리를 지켰다.경남FC는 21일 오후 7시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1(클래식) ...
"AG 실패→유럽 커리어 끝" 손흥민, 재계약 조건보다 병역 초점
“손흥민이 아시안게임에 실패한다면 한국으로 돌아가야 한다. 병역을 위해 한국에 복귀한다면 향후 유럽 최상위 구단 진출은 어렵다. 아시아 최고 스타에게 이상적인 상황은 아니다.” ...
사실로 드러난 메시-삼파올리 대립, 아르헨티나 월드컵 부진 원인
사실로 드러난 메시-삼파올리 대립, 아르헨티나 월드컵 부진 원인
리오넬 메시와 호르헤 삼파올리 감독 간에 벌어진 대립은 사실이었다. 그리고 이 대립은 아르헨티나가 2018 러시아 월드컵 16강에서 탈락한 원인이 됐다. 20일 스페인 ‘마르카’...
심으뜸, 엉덩이 볼륨은 역시 으뜸!
심으뜸, 엉덩이 볼륨은 역시 으뜸!
트레이너 심으뜸이 비키니 몸매를 드러냈다. 심으뜸은 19일 자신의 SNS에 "여러분, 휴가 계획 잘 세우고 있으신가요?"로 시작하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장을 게재했다. 엉덩이 ...
'완벽 몸매' 앞세워 직접 수영복 쇼핑몰 운영하는 모델 엄유정
'완벽 몸매' 앞세워 직접 수영복 쇼핑몰 운영하는 모델 엄유정
모델이자 쇼핑몰 대표인 엄유정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모델 엄유정 '바이더씨 니키' 화보"라는 제목으로 엄유정의 사진이 담긴 글이 올라왔다. 사진 속 엄유정은...
안선영, 밀착 레깅스 입고 화난 엉덩이 만들기
안선영, 밀착 레깅스 입고 화난 엉덩이 만들기
방송인 안선영이 완벽한 힙업 몸매를 자랑했다.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더운 날 반바지 입고 싶은데 엉덩이 밑 살 처진 것, 뒷다리 셀룰라이트 때문에 못 입고 계신...
  • 스포츠
  •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