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브론 제임스, 15년 연속 개막전 출전에 '빨간불'
출처:스포티비뉴스|2017-10-13
인쇄



르브론 제임스, 15년 연속 개막전 출전 가능할까?

왼쪽 발목이 좋지 않은 르브론이 오는 18일(한국 시간), 보스턴 셀틱스와의 홈 개막전에 나서지 못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ESPN‘은 "터란 루 캐벌리어스 감독이 르브론의 개막전 출전을 놓고 고심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루 감독은 "매일 치료를 받고 있지만 통증이 지속되고 있다고 들었다. 상황을 좀 더 지켜봐야 할 것 같다"는 말로 르브론의 발목 상태에 우려를 나타냈다.

뒤이어 프리시즌 마지막 일정인 올랜도 매직과 경기에 르브론을 출전시키지 않겠다는 말을 덧붙였다.

르브론은 지난 9월 말에 열린 캐벌리어스 자체 연습경기 도중, 세디 오스먼의 발을 밟고 착지하면서 발목을 접질렀다. 이후 약 2주 동안 트레이닝 캠프를 소화하지 못했다. 프리시즌도 한 게임만 치렀다.

그 경기 활약은 나쁘지 않았다. 10일 열린 시카고 불스 전에서 30분을 뛰면서 17점을 올렸다. 르브론은 "2017-2018 시즌 개막까지 일주일가량 남았다. 휴식 차원에서 쉬는 건 아니다"라고 말했다.

NBA 데뷔 이후 르브론은 총 7차례 발목 부상을 입었다. 하지만 단 한 번도 8일이상 쉰 적이 없다. 여기에 르브론은 NBA 데뷔 이후 14년 동안 단 한 번도 개막전에 결장하지 않고 있다.

르브론은 과연 보스턴과 홈 개막전에 나설 수 있을까. 카이리 어빙의 퀴큰 론즈 아레나 복귀전으로도 관심을 모으는 이 경기는 SPOTV가 생중계 할 예정이다.

  • 축구
  • 야구
  • 기타
'2위 확정' 부산, 남은 경기가 더 중요하다
'2위 확정' 부산, 남은 경기가 더 중요하다
부산 아이파크가 오는 22일 오후 3시 안양종합운동장에서 FC안양을 상대로 KEB 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35라운드 원정 경기를 펼친다.부산은 지난 주말 펼쳐진 수원FC와의 원정 ...
에버턴 쿠만 감독 "리옹전 비매너 논란? 징계는 없다"
에버턴 쿠만 감독
잉글랜드프리미어리그(EPL) 에버턴이 신사답지 못한 행동으로 징계를 받을 위험에 놓였다.영국의 일간지 '데일리 메일'은 10월 20일(이하 한국 시간) 유로파리그 E조 조별 라운드...
히딩크, EPL 레스터 시티 감독 후보
히딩크, EPL 레스터 시티 감독 후보
히딩크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감독 물망에 오른다는 유력외신 보도가 나왔다.뉴스통신사 AFP는 19일(현지시간) “거스 히딩크(71·네덜란드)가 카를로 안첼로티(58·이탈...
"이쁜 척도 세.젤.예" 수지, 꽃받침 포즈
수지가 여유를 즐기는 모습을 공개했다.수지는 20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손님이 없는 한적한 카페의 의자에 앉아서 통화하는 모습이다.수지는 통화에 열중하던 중...
김보라, 몽환+파격美 실화…상상 그 이상 [화보]
김보라, 몽환+파격美 실화…상상 그 이상 [화보]
플레이보이 코리아가 11월호 플레이메이트 ‘김보라’의 파격적이고 섹시한 화보를 공개했다.11월호 플레이메이트가 된 김보라는 이번 화보에서 관능적이고 몽환적인 매력이 가득한 눈빛으로...
임수향 "절친 신세경·강민경과 연애부터 평범한 얘기 다 나눠"
임수향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에서 순경으로 열연 중인 배우 임수향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 11월 호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유러피안 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