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별설→침묵→해명…김준희♥이대우의 길었던 일주일
출처:스포츠서울|2017-10-10
인쇄





방송인 김준희와 보디빌더 이대우 선수의 결별설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의혹이 불거 진지 일주일이 지난 뒤 공식 입장을 내놓으면서 결별설을 종식시켰다.

김준희의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복수의 언론을 통해 "조금 전에도 본인과 통화를 했는데 이대우 선수와 잘 만나고 있다더라. 결별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10일 밝혔다.

앞서 김준희 이대우 커플은 지난 7월 열애를 인정한 바 있다. 16살의 나이차가 무색할 정도로 두 사람은 달달한 애정 표현을 하면서 주위의 부러움을 샀다.

열애설이 보도되기 전부터 두 사람의 애정 전선은 이미 활활 타오르고 있었다.

이대우는 지난 7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부터 1일"이라는 게시물을 올린 바 있다. 또한 이대우는 지난 4월 "오늘 하루도 고생했어요~ 힘들어도 기댈 수 있는 사람이 되겠습니다. 항상 난 여봉봉 때문에 힘이 넘쳐요!"라는 글을 올렸나 하면 "오늘 하루도 고생했어요. 항상 내 생각 많이 해주고 걱정해주는 사람이 있어 하루하루 행복합니다"라는 글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여기다 "우리 여봉봉. 오늘만 고생하면 먹고 싶은 거 먹고 스트레스도 덜 받겠다. 정말 고생했어요. 내가 힘이 된다고 해서 얼마나 고마운 줄 몰라요. 나도 여봉봉 때문에 하루하루 파이팅 넘치고 힘이 됩니다. 수고했어요" 등 줄곧 김준희를 향한 사랑을 표현했다.

두 사람의 이 같은 거침없는 애정 행보 덕분일까. 김준희는 열애를 공개한지 하루도 지나지 않아 한 다이어트 기기 전속 모델에 발탁되는 겹경사를 맞았다. 당시 김준희 측은 "4개월 동안의 체험기를 곧 방송을 통해 소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돌연 김준희가 지난 3일 자신의 SNS에 이별을 암시하는 듯한 글을 올리고 이후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해 이대우와의 결별 의혹에 산 바 있다. 이대우 역시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해 결별설에 더욱 힘을 실었다.

당시 소속사 측 또한 "추석이라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며 명확한 입장을 내놓지 않아 결별설에 무게감을 실었다. 하지만 일주일 만에 결별설을 부인했고 이에 두 사람은 다시 한 번 대중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와 함께 비공개였던 김준희와 이대우의 SNS도 공개로 전환됐다. 다만 이전과 같이 두 사람의 커플 사진은 아직 찾아볼 수 없는 상황. 결별설이 불거진지 일주일 만에 침묵을 깬 두 사람이 다시 럽스타그램을 이어갈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 야구
  • 축구
  • 농구
키케 에르난데스 ‘그랜드슬램’ 폭발, 연타석 홈런포(NLCS 5)
‘3득점 4AS’ 론조 볼, 기대이하 데뷔전...레이커스 대패
키케 에르난데스가 연타석 홈런을 쳤다. 두 번째 홈런은 그랜드슬램이다.LA 다저스와 시카고 컵스의 '2017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5차전이 10월 20일...
TEX 추신수, 트레이드설 나와… 스탠튼 영입시 카드로?
'약점 많은' KCC, 우승후보 아니다?
‘추추트레인’ 추신수(35, 텍사스 레인저스)의 트레이드 가능성이 제기됐다. 지안카를로 스탠튼(28)을 영입하기 위해 추신수를 보낸다는 내용이다.텍사스 지역 매체 포트워스 스타 텔...
이상기류? 미뤄지는 조원우 롯데 감독 재계약
헤이워드, 수술대 오른다! ... 온전한 회복 가능!
조원우 롯데 감독은 재계약에 성공할까. 이상 기류가 감지되고 있다.롯데는 준플레이오프에서 NC에 2승3패로 탈락하면서 올 시즌을 마쳤다. 2018시즌을 준비해야 하는 롯데는 과제가...
"이쁜 척도 세.젤.예" 수지, 꽃받침 포즈
수지가 여유를 즐기는 모습을 공개했다.수지는 20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손님이 없는 한적한 카페의 의자에 앉아서 통화하는 모습이다.수지는 통화에 열중하던 중...
김보라, 몽환+파격美 실화…상상 그 이상 [화보]
김보라, 몽환+파격美 실화…상상 그 이상 [화보]
플레이보이 코리아가 11월호 플레이메이트 ‘김보라’의 파격적이고 섹시한 화보를 공개했다.11월호 플레이메이트가 된 김보라는 이번 화보에서 관능적이고 몽환적인 매력이 가득한 눈빛으로...
임수향 "절친 신세경·강민경과 연애부터 평범한 얘기 다 나눠"
임수향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에서 순경으로 열연 중인 배우 임수향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 11월 호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유러피안 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