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FC서울, 2017 캡틴 곽태휘 선임..부주장은 박주영
출처:엑스포츠뉴스|2017-01-10
인쇄

2017 시즌 FC서울 선수단을 이끌 새로운 리더가 선임됐다. 정유년을 이끌 새로운 주장으로 곽태휘(36)가 부주장에는 박주영(32)이 선임됐다.

먼저 곽태휘가 캡틴이라는 영광의 자리를 건네 받았다. 곽태휘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중앙 수비수다. 2005년 FC서울에서 프로에 데뷔, 국내는 물론 일본 중동 등에서 최고 수비수로 우뚝 서며 대한민국 축구를 이끌어 왔다. 특히 지난해 친정팀에 복귀해 팀에 중심에 서며 K리그 클래식 우승 트로피를 함께 들어올렸다.



곽태휘는 ‘솔선수범형‘ 리더십을 표방한다. 지난해 팀 합류 이후에도 팀 내 후배들에게 매 경기 정신력과 투혼을 강조했다. 지난 해 여러 차례의 인터뷰를 통해 "이렇게 해라, 저렇게 해라 하는 시대는 지났다. 리더가 먼저 몸으로 보여주고 운동장에서 행동을 통해 보여주면 후배들은 자연스럽게 따라오게 되어 있다"며 먼저 희생하고 헌신하는 리더십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부주장에는 영원한 에이스 박주영이 선임됐다. 박주영은 FC서울에서만 7번째 시즌(05~08, 15~17)을 맞이하며 처음으로 부주장이라는 선수단 리더 자리를 건네 받게 됐다.

곽태휘와 박주영 모두 완벽한 자기 관리는 물론 모든 면에서 모범이 되는 행동으로 팀 구성원들에게 두터운 신뢰를 쌓아왔다. 무엇보다 이런 확고한 신뢰가 코칭스태프와 선수단의 가교 역할에 있어서도 제격이라는 평가다. 특히 두 선수 모두 국가대표팀에서도 주장을 맡아 팀을 이끈 경험이 있었기에 2017시즌 FC서울의 성공을 이끌 적임자임에 이견이 없었다.

새 주장이 된 곽태휘는 "지금까지 잘 해 왔던 것처럼 팀이 하나 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 팀의 고참이며 선배이자 주장으로서 말이 아닌 행동으로 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 야구
  • 농구
  • 기타
밀워키 최지만, 시범경기 개막전 교체 출전…1안타 1볼넷
FIBA “귀화스타 라틀리프 가세한 한국, 자신감 얻어”
밀워키 브루어스의 최지만(27)이 시범경기 개막전에서 안타를 신고했다.최지만은 24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메리베일베이스볼파크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의 메이저리그 시...
"로사리오 성공? 韓 투수력 낮았다" 前 한화 인스트럭터
美대학농구, 역대최악의 부패스캔들로 곤혹
성공을 속단하긴 이르다. 일본 진출 첫 해 스프링캠프부터 거센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거포' 윌린 로사리오(29·한신 타이거즈)를 두고 하는 말이다.일본 '석간후지'는 지난 23일...
마지막 FA 이우민 결국 은퇴 선택, 지도자 도전
여전히 재활 중인 레지 잭슨, 복귀 초읽기!
마지막 남은 FA 이우민이 결국 은퇴를 선택했다.이우민은 24일 스포티비뉴스와 인터뷰서 "이제 선수로서의 길은 포기하려한다. 마지막까지 애 써봤지만 길을 찾을 수 없었다. 앞으로는...
김도연 "'리틀 전지현' 수식어, 뭔가 죄송한 마음"[화보]
김도연
미니앨범 <럭키>로 컴백한 위키미키 김도연의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더스타> 매거진 3월호 커버를 장식한 김도연은 다가오는 화이트데이의 사랑스러운 여자친구로 변신했다. 공개된 사진...
'황찬성과 열애설' 류옌, 세월 역행하는 근황 눈길
'황찬성과 열애설' 류옌, 세월 역행하는 근황 눈길
그룹 2PM 멤버 황찬성과 중국판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커플로 호흡을 맞췄던 류옌의 근황이 화제다.최근 류옌은 웨이보를 통해 더욱 어려진 미모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업그레이드...
한지민, '아는와이프' 출연 확정…3년만의 안방극장 복귀
한지민, '아는와이프' 출연 확정…3년만의 안방극장 복귀
한지민이 tvN 드라마 '아는 와이프' 출연을 확정했다. 3년만의 안방극장 복귀다.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tvN '아는 와이프(극본 양희승, 연출 이상엽)'는 한번의 선택으로 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