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믿을 수 없는 결정력" 극찬으로 시작한 손흥민의 2017년
출처:STN 스포츠|2017-01-09
인쇄

 

‘손세이셔널‘ 손흥민(25‧토트넘)이 새해가 밝은 지 9일 만에 2017년 첫 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에 위치한 화이트 하트 레인에서 열린 2016-2017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라운드 64강전에서 챔피언십리그(2부) 애스턴 빌라전에 선발 출전해 후반 35분 팀의 승리를 박는 쐐기 골을 터트리는 등 맹활약을 펼쳤다.

프리미어리그(4골) 및 유로파리그(3골), 컵 포함 시즌 8호골을 쏘아올린 손흥민은 지난 시즌 득점 기록(8골)과 동률을 이뤘다.

이날 손흥민의 몸놀림은 가벼웠다.

빈센트 얀센과 공격진을 꾸린 손흥민은 측면과 중앙을 쉴 새 없이 오가며 상대의 빈틈을 노렸다. 골 예열을 마친 손흥민은 팀이 1-0으로 앞선 후반 35분 무사 시소코의 땅볼 크로스를 그대로 골문으로 때려 골망을 흔들었다.

지난 달 29일 사우샘프턴과의 리그 경기 이후 11일 만에 터진 골이다.

손흥민은 경기 후 영국 가 선정한 ‘맨 오브 매치(MOM)‘에 선정되는 기쁨도 누렸다.

구단 홈페이지는 손흥민의 경기력에 대해 "믿을 수 없는 결정력이었다"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손흥민은 "정말 중요한 경기였다. 어려운 경기를 했지만 후반 모든 선수들이 침착하게 대응해 잘 싸운 것 같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날 팀의 선제골을 넣은 벤 데이비스에 대해서는 "데이비스와 매우 친하다. 데뷔 골로 승리를 이끌었다. 팀 동료들이 모두 기뻐했다"고 했다.

이어 손흥민은 "경기를 많이 뛰면 좋겠다. 일단 경기장에 들어가면 언제든지 나갈 수 있도록 준비를 잘해야 한다"며 "득점과 승점 3점을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 야구
  • 농구
  • 기타
OAK, ‘개막전 선발투수’ 그레이브먼 AAA 강등
안덕수 감독 “박지수, WNBA 성공 가능성 있다”
오클랜드가 그레이브먼을 트리플A로 보냈다.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은 4월 27일(한국시간) "오클랜드 애슬레틱스가 우완 켄달 그레이브먼을 트리플A로 보냈다"고 전했다.오클랜...
강정호 피츠버그 복귀 향한 현지의 엇갈린 시선
커리, PO 2라운드 1차전서 돌아올 가능성↑
사면초가에 직면했던 강정호(31)가 극적으로 미국 취업 비자를 발급받았다. 조만간 피츠버그에 합류할 예정인 가운데 그의 복귀를 바라보는 현지의 시선은 크게 엇갈렸다.27일(한국시간...
'마운드 불안' NC, '난세 영웅' 등장의 어두운 이면
'KCC-SK-현대모비스 압축' 라틀리프 영입전 이해득실?
마운드의 불안정성. NC 다이노스의 팀 컬러와는 어울리지 않는 말이다. 하지만 현재 NC의 투수진이 처한 현실이기도 하다. 이따금씩 '난세 영웅'이 등장하기도 하지만, 결국 NC의...
안젤라 박, 출산 2년 만에 근육질 몸매
`김인석 아내` 안젤라 박, 출산 2년 만에 근육질 몸매
개그맨 김인석의 아내 안젤라 박이 출산 2년 만에 보디빌딩 대회에서 입상한 것이 뒤늦게 알려졌다.안젤라 박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와...끝났다!! 처음이자 마지막 피트...
수빈, 잘록한 허리+쭉 뻗은 각선미 '완벽 수영복 핏'
수빈, 잘록한 허리+쭉 뻗은 각선미 '완벽 수영복 핏'
그룹 달샤벳의 수빈이 래쉬가드를 입고 각선미를 자랑했다.수빈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수빈은 화려한 패턴의 래쉬가드와 함께 레드빛 수영복을 ...
오윤아, 싱글맘의 삶 “매 순간 아이가 힘이 된다”
오윤아, 싱글맘의 삶 “매 순간 아이가 힘이 된다” [화보]
배우 오윤아가 데님과 란제리를 콜라보한 파격 화보를 공개했다.오윤아는 최근 우먼센스 5월호 표지 모델로 발탁돼 촬영을 진행했다. 데님과 란제리의 파격 콜라보 콘셉트로 진행된 이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