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미녀 축구선수’ 알렉스 모건, 프랑스 리옹 이적
출처:뉴스엔|2017-01-09
인쇄

 

미국을 대표하는 축구 스타 알렉스 모건이 올림피크 리옹 유니폼을 입었다.

프랑스 올림피크 리옹은 1월 7일(이하 한국시간) "알렉스 모건이 올림피크 리옹 위민 팀과 함께 프랑스와 유럽 대륙을 정복하기 위해 나섰다"고 영입을 발표했다.

모건은 여자축구계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이다. 1989년생으로 27세인 모건은 이미 올림픽(2012년)과 월드컵(2015년) 정상을 밟아봤다. A매치 통산 기록은 120경기 73골이다. 실력은 물론 빼어난 미모로도 유명하다. 축구선수 외적으로도 모건은 정치경제학 학위를 취득했고 동화 작가, 유니페스 앰배서더 등을 병행하는 팔방미인이다.

올랜도 프라이드 소속인 모건은 6개월 임대 신분으로 리옹에 입단했다. 향후 계약을 1년 더 연장할 수 있는 옵션이 있다.

모건은 "지구상 최고의 선수를 다수 보유한 올림피크 리옹의 높은 수준은 세계적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 야구
  • 농구
  • 기타
OAK, ‘개막전 선발투수’ 그레이브먼 AAA 강등
안덕수 감독 “박지수, WNBA 성공 가능성 있다”
오클랜드가 그레이브먼을 트리플A로 보냈다.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은 4월 27일(한국시간) "오클랜드 애슬레틱스가 우완 켄달 그레이브먼을 트리플A로 보냈다"고 전했다.오클랜...
강정호 피츠버그 복귀 향한 현지의 엇갈린 시선
커리, PO 2라운드 1차전서 돌아올 가능성↑
사면초가에 직면했던 강정호(31)가 극적으로 미국 취업 비자를 발급받았다. 조만간 피츠버그에 합류할 예정인 가운데 그의 복귀를 바라보는 현지의 시선은 크게 엇갈렸다.27일(한국시간...
'마운드 불안' NC, '난세 영웅' 등장의 어두운 이면
'KCC-SK-현대모비스 압축' 라틀리프 영입전 이해득실?
마운드의 불안정성. NC 다이노스의 팀 컬러와는 어울리지 않는 말이다. 하지만 현재 NC의 투수진이 처한 현실이기도 하다. 이따금씩 '난세 영웅'이 등장하기도 하지만, 결국 NC의...
안젤라 박, 출산 2년 만에 근육질 몸매
`김인석 아내` 안젤라 박, 출산 2년 만에 근육질 몸매
개그맨 김인석의 아내 안젤라 박이 출산 2년 만에 보디빌딩 대회에서 입상한 것이 뒤늦게 알려졌다.안젤라 박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와...끝났다!! 처음이자 마지막 피트...
수빈, 잘록한 허리+쭉 뻗은 각선미 '완벽 수영복 핏'
수빈, 잘록한 허리+쭉 뻗은 각선미 '완벽 수영복 핏'
그룹 달샤벳의 수빈이 래쉬가드를 입고 각선미를 자랑했다.수빈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수빈은 화려한 패턴의 래쉬가드와 함께 레드빛 수영복을 ...
오윤아, 싱글맘의 삶 “매 순간 아이가 힘이 된다”
오윤아, 싱글맘의 삶 “매 순간 아이가 힘이 된다” [화보]
배우 오윤아가 데님과 란제리를 콜라보한 파격 화보를 공개했다.오윤아는 최근 우먼센스 5월호 표지 모델로 발탁돼 촬영을 진행했다. 데님과 란제리의 파격 콜라보 콘셉트로 진행된 이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