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차두리 은퇴 안한다…재계약 협상
출처:스포츠조선 |2014-12-03
인쇄

나이를 잊은 ‘서른 넷‘ 차두리(서울)의 흔적은 컸다.

지난달 26일이었다.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의 올시즌 마지막 홈경기가 열렸다. 포항과의 90분 혈투는 득점없이 막을 내렸다. 선수들은 2015년 새로운 만남을 기약하며 그라운드를 돌기 시작했다. 그 순간 서울 서포터스 ‘수호신‘은 큼지막한 플래카드를 내걸었다. ‘두리형 가지마 ㅠㅠ‘, 그리고 "차두리"를 연호했다. 그도 만감이 교차했다. 차두리는 팬들을 향해 두 손을 번쩍 들고 박수로 화답했다.

2014년 K-리그 클래식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지난해 K-리그에 둥지를 튼 차두리와 서울의 계약도 끝났다. 올시즌을 끝으로 은퇴를 하겠다는 결심은 이미 오래전에 굳혔다. 은퇴를 묻는 질문에 "결론은 거의 났다"고 했다. A대표팀에 재합류한 후에는 "태극마크가 선수 생활 연장에 동기부여가 될 지는 솔직히 모르겠다"고 했다. 은퇴의 빛이 역력했다.

그러나 세상은 달랐다. 서울 팬들은 차두리와의 이별이 준비돼 있지 않았다. 최용수 서울 감독도 만류했다. 차두리는 서울의 핵심 전력이다. 고요하던 팀 분위기도 그가 폭풍질주를 시작하면 활활 타오른다. 흐름을 바꾼 순간이 1~2차례가 아니었다. 기량은 무르익었고, 흐름을 읽는 눈은 더 성숙해졌다. 축구만을 위한 일과는 후배들의 교과서다. 차두리는 최 감독에게도 든든한 버팀목이었다.

A대표팀도 다르지 않았다. 울리 슈틸리케 A대표팀 감독도 차두리와 면담했다. 슈틸리케 감독과는 지난달 중동 원정에서 합의점을 찾았다. 슈틸리케 감독은 "호주아시안컵까지 대표팀과 함께 하겠다는 뜻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차두리도 1일 K-리그 대상 시상식에 참석해 "아시안컵은 내가 국가대표로 뛰는 마지막 대회가 될 것"이라고 했다. 호주아시안컵 후 대표팀 은퇴를 선언했다. 그러나 완전히 그라운드를 떠나느냐는 질문에는 여운을 남겼다. "대표팀과 소속팀은 다르다." 여전히 고민이 끝나지 않았음을 시사했다.

멈출 것 같았던 차두리의 시계가 다시 돌아가고 있다. 서울과의 재계약 협상을 시작했다. 1년 재계약으로 합의점을 모색하고 있다. 현재 계약을 연장할 가능성이 더 높다. 그는 지난해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에서 준우승하며 통한의 눈물을 흘렸다. 올해는 FA컵 결승전에서도 우승컵을 들어올리는 데 실패했다. 두 차례 준우승에 그쳤다. 마침표를 찍기는 이르다. 풀어야 할 과제가 남았다. 국내 무대에서의 우승을 향한 열망은 여전하다.

무엇보다 어렵게 데뷔한 K-리그다. 그는 2012년 연말 잠시 은퇴를 했다. 독일에서 제2의 인생을 설계하며 학교에 다녔다. 훈련도 하지 않았다. "독일에서 만난 한국 분들이 모두 똑같은 말을 많이 해주셨다. 꼭 한국에 가서 공을 차는 모습을 마지막으로 보고 싶다고 하셨다. 한 두 분이 아니라 만나는 사람마다 그 얘기를 했다. 다시 생각해보니 팬들이 있어서 내가 여기까지 왔다. 그래서 한국서 팬들 앞에서 경기를 한다면 행복할 것이라 생각했다. 팬들의 말이 심경에 변화를 주는 가장 큰 계기가 됐다." 그를 다시 초대한 팀이 서울이다.

현재 차두리에 대한 평가는 한 단어로 ‘전성기‘다. K-리그 대상 시상식에선 베스트11 부분 오른쪽 수비수로 선정됐다. 차두리의 거취가 조만간 결정된다. 재계약이 임박했다.

최신 이슈
대구FC 수비수 홍정운, 품절남 대열 합류|2018-12-12
2차전까지 본 박항서, 베트남 언론도 깜짝|2018-12-12
'손흥민 71분' 토트넘 극적 챔스리그 16강행|2018-12-12
맨유 레전드, “지금 맨유에 리버풀 주전감은 2~3명 뿐”|2018-12-12
토트넘, 12일 바르샤와 UCL 격돌..'물 오른' 손흥민 믿는다|2018-12-11
  • 야구
  • 농구
  • 기타
이태양의 폭로, 핵폭탄 아닌 불발탄 가능성 높다
승부조작으로 KBO리그에서 영구 제명된 이태양(전 NC)은 지난 10일 같은 처지의 동료 문우람(전 넥센)의 승부조작 결백을 주장하다 전현직 선수들의 승부조작 의혹을 폭로했다.이태...
NC, 새 외국인 타자 크리스티안 베탄코트와 계약…외인 구성 완료
NBA 스타 커리의 달 착륙 의심에 NASA '발끈'
NC 다이노스가 새 외국인 타자 크리스티안 베탄코트(27)와 계약하며 외국인 선수 구성을 마쳤다.NC는 12일 베탄코트와 총액 100만 달러(계약금 20만 달러, 연봉 50만 달러...
토론토, 3800만달러 손해 감수하고 툴로위츠키 방출
0득점 라우리, 한때 지나갈 부진일까
메이저리그를 대표하는 유격수였던 트로이 툴로위츠키가 토론토로부터 방출됐다.토론토는 12일 계약기간이 2년 남은 툴로위츠키를 방출한다고 밝혔다. 툴로위츠키는 2년 동안 3400만달러...
모델 원미령의 심쿵할 환상 비키니
모델 원미령의 심쿵할 환상 비키니
모델 원미령이 환상적인 매력을 드러냈다.원미령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 또는 2?”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사진 속 원미령은 하얀색을 바탕으로 한 그림이 그려져 있는...
서정희 딸 서동주, 비키니 몸매 눈길
서정희 딸 서동주, 비키니 몸매 눈길
방송인 서정희 딸 서동주의 비키니 몸매가 눈길을 끌었다.서동주는 10일 자신의 SNS에 "자기 전에 핫텁"이란 글과 사진을 올렸다. 굴곡진 몸매로 화제를 모았던 그는 눈부신 비키니...
파워 인플러언서 최선미, 아찔함 가득한 화보 공개
파워 인플러언서 최선미, 아찔함 가득한 화보 공개
모델 겸 쇼핑몰 CEO 최선미가 파격적 비키니화보를 공개해 화제다. 최선미는 의류브랜드 ‘선미s sea’와 컨텐츠 브랜드 임팩트크루가 공동으로 진행한 비키니화보를 통해 섹시한 바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