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차두리 은퇴 안한다…재계약 협상
출처:스포츠조선 |2014-12-03
인쇄

나이를 잊은 ‘서른 넷‘ 차두리(서울)의 흔적은 컸다.

지난달 26일이었다.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의 올시즌 마지막 홈경기가 열렸다. 포항과의 90분 혈투는 득점없이 막을 내렸다. 선수들은 2015년 새로운 만남을 기약하며 그라운드를 돌기 시작했다. 그 순간 서울 서포터스 ‘수호신‘은 큼지막한 플래카드를 내걸었다. ‘두리형 가지마 ㅠㅠ‘, 그리고 "차두리"를 연호했다. 그도 만감이 교차했다. 차두리는 팬들을 향해 두 손을 번쩍 들고 박수로 화답했다.

2014년 K-리그 클래식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지난해 K-리그에 둥지를 튼 차두리와 서울의 계약도 끝났다. 올시즌을 끝으로 은퇴를 하겠다는 결심은 이미 오래전에 굳혔다. 은퇴를 묻는 질문에 "결론은 거의 났다"고 했다. A대표팀에 재합류한 후에는 "태극마크가 선수 생활 연장에 동기부여가 될 지는 솔직히 모르겠다"고 했다. 은퇴의 빛이 역력했다.

그러나 세상은 달랐다. 서울 팬들은 차두리와의 이별이 준비돼 있지 않았다. 최용수 서울 감독도 만류했다. 차두리는 서울의 핵심 전력이다. 고요하던 팀 분위기도 그가 폭풍질주를 시작하면 활활 타오른다. 흐름을 바꾼 순간이 1~2차례가 아니었다. 기량은 무르익었고, 흐름을 읽는 눈은 더 성숙해졌다. 축구만을 위한 일과는 후배들의 교과서다. 차두리는 최 감독에게도 든든한 버팀목이었다.

A대표팀도 다르지 않았다. 울리 슈틸리케 A대표팀 감독도 차두리와 면담했다. 슈틸리케 감독과는 지난달 중동 원정에서 합의점을 찾았다. 슈틸리케 감독은 "호주아시안컵까지 대표팀과 함께 하겠다는 뜻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차두리도 1일 K-리그 대상 시상식에 참석해 "아시안컵은 내가 국가대표로 뛰는 마지막 대회가 될 것"이라고 했다. 호주아시안컵 후 대표팀 은퇴를 선언했다. 그러나 완전히 그라운드를 떠나느냐는 질문에는 여운을 남겼다. "대표팀과 소속팀은 다르다." 여전히 고민이 끝나지 않았음을 시사했다.

멈출 것 같았던 차두리의 시계가 다시 돌아가고 있다. 서울과의 재계약 협상을 시작했다. 1년 재계약으로 합의점을 모색하고 있다. 현재 계약을 연장할 가능성이 더 높다. 그는 지난해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에서 준우승하며 통한의 눈물을 흘렸다. 올해는 FA컵 결승전에서도 우승컵을 들어올리는 데 실패했다. 두 차례 준우승에 그쳤다. 마침표를 찍기는 이르다. 풀어야 할 과제가 남았다. 국내 무대에서의 우승을 향한 열망은 여전하다.

무엇보다 어렵게 데뷔한 K-리그다. 그는 2012년 연말 잠시 은퇴를 했다. 독일에서 제2의 인생을 설계하며 학교에 다녔다. 훈련도 하지 않았다. "독일에서 만난 한국 분들이 모두 똑같은 말을 많이 해주셨다. 꼭 한국에 가서 공을 차는 모습을 마지막으로 보고 싶다고 하셨다. 한 두 분이 아니라 만나는 사람마다 그 얘기를 했다. 다시 생각해보니 팬들이 있어서 내가 여기까지 왔다. 그래서 한국서 팬들 앞에서 경기를 한다면 행복할 것이라 생각했다. 팬들의 말이 심경에 변화를 주는 가장 큰 계기가 됐다." 그를 다시 초대한 팀이 서울이다.

현재 차두리에 대한 평가는 한 단어로 ‘전성기‘다. K-리그 대상 시상식에선 베스트11 부분 오른쪽 수비수로 선정됐다. 차두리의 거취가 조만간 결정된다. 재계약이 임박했다.

최신 이슈
맨유-유벤투스, UCL 마지막 대결은 ‘15년 전’|2018-10-22
벤투호 김민재, 입지 줄어도 ‘약이 되는 시간’인 이유는?|2018-10-22
이카르디, "메시 부상, 유감이지만 인테르에 기회"|2018-10-22
'히딩크 영입' 中 언론, 올림픽 출전 '기적'에 비유|2018-10-22
[K리그2 33R] ‘비아나 결승골’ 수원FC, 광주 원정서 2-0 승… 2연승|2018-10-21
  • 야구
  • 농구
  • 기타
에인절스, 19년 팀 이끈 소시아 후임 사령탑에 어스머스 선임
'35점 대폭발' 트레이 영, 역시 제 2의 커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19년간 팀을 이끈 뒤 지휘봉을 놓은 마이크 소시아 감독 후임으로 브래드 어스머스 전 디트로이트 타이거스 감독을 결정했다.에인절스 구단은...
MLB닷컴 "류현진 `꿈의 월드시리즈` 3차전 출격할 듯"
'집단 난투극' CP3-론도 출전 정지 징계 확정
류현진(31·LA 다저스)이 한국인 선수로는 최초로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에 선발로 등판할 것이 유력해졌다.MLB닷컴은 류현진의 월드시리즈(WS) 3차전 선발 등판을 예상했다.MLB...
KT, 재계약 불가 박기혁-홍성용에 코치직 제의
'레너드 없어도' 토론토, 라우리 앞세워 개막 3연승 행진
박기혁과 홍성용, KT 위즈 유니폼을 계속 입게 될까.KT는 이강철 신임 감독, 이숭용 신임 단장 선임과 함께 대규모 선수단 정리 작업을 했다. 많은 코치, 선수들이 KT를 떠나게...
홍지민, 다이어트 ing…요요 없는 최고의 유지어터
홍지민, 다이어트 ing…요요 없는 최고의 유지어터
다이어트 성공으로 화제를 모은 배우 홍지민이 물오른 근황을 공개했다.홍지민은 지난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앨범 '나였으면' 뮤직비디오 재촬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
성유리, 오늘(22일) '컬투쇼' 출연..라디오 나들이
성유리, 오늘(22일) '컬투쇼' 출연..라디오 나들이
배우 성유리가 오랜만에 라디오 나들이에 나선다.22일 SBS에 따르면 성유리는 이날 오후 2시부터 방송되는 SBS 파워FM '컬투쇼'에 출연할 예정이다.이날 방송에서 성유리는 특유...
연미주, SE M&M과 전속계약…연민지와 한솥밥
‘나도 엄마야’ 연미주, SE M&M과 전속계약…연민지와 한솥밥
배우 연미주가 SE M&M(에스이 엠앤엠)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연미주의 소속사 SE M&M 측은 “최근 SBS 아침드라마 <나도 엄마야>에 국제투자전문가 장유진으로 출연중인 배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