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이동국·산토스·차두리, MVP 경합
출처:OSEN|2014-11-25
인쇄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 후보선정위원회는 12월 1일 열리는 ‘2014 현대오일뱅크 K리그 대상’의 최우수감독상, 최우수선수상(MVP), 영플레이어상, 베스트11 부문별 후보를 발표했다. 후보는 각 구단이 제출한 부문별 후보 명단 가운데 주간MVP와 위클리베스트 횟수, 선수평점, 개인기록, 팀성적 등을 토대로 선정했다. ‘영플레이어상‘은 K리그 클래식(1부리그) 선수 가운데 만 23세 이하, 국내외 프로 출전햇수 3년 이내, 해당시즌 K리그 전체 경기중 1/2 이상 출전 선수를 후보로 추렸다. 과거 신인선수상 수상자는 제외된다.

K리그 클래식 최우수감독상은 3명의 후보가 이름을 올렸다. 전북현대의 ‘2014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우승을 이끈 최강희 감독, FC서울의 FA컵 준우승과 AFC챔피언스리그 4강을 이끈 최용수 감독, 수원삼성의 K리그 클래식 2위를 이끌며 AFC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을 획득한 서정원 감독이 후보로 선정됐다.

최우수선수는 이동국(전북·FW)-산토스(수원·FW)-차두리(서울·DF)의 3파전이다. 이동국과 산토스는 현재 득점 랭킹 공동 1위에도 올라있다. 이동국은 K리그 클래식 우승팀 전북의 주축 공격수로 올해 31경기에 출전하여 13골을 득점했다. 산토스는 34경기에 출전, 13골을 득점했다.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의 맹활약을 바탕으로 최근 A대표팀에도 재승선한 차두리 역시 MVP 수상 경쟁에 가세했다.

영플레이어상 후보에는 김승대(포항·FW)-이재성(전북·FW)-안용우(전남·MF)가 이름을 올렸다. 2012년 신인왕 이명주, 2013년 영플레이어상 고무열 등 포항유스(포철공고) 출신들을 수상자로 배출한 포항은 올해 김승대가 후보로 올랐다. 김승대는 올해 포항에서 28경기 출전, 10골 7도움을 기록했다. ‘스타군단‘ 전북에서 데뷔 첫해부터 주전 자리를 꿰찬 이재성은 올해 25경기 출전, 4골 3도움으로 활약했다. 역시 데뷔 첫해부터 전남의 주축 선수로 성장한 안용우는 올해 30경기에 출전하여 6골 6도움을 기록하며 영플레이어상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K리그 챌린지 최우수감독상 후보에는 조진호(대전), 조동현(안산), 남기일 감독대행(광주)이 이름을 올렸다. 또한, K리그 챌린지 MVP 후보에는 아드리아노(대전), 최진호(강원), 박성진(안양)이 후보로 압축됐다.

베스트일레븐은 포지션별로 후보를 추렸다.

수상자는 기자단 투표로 결정되며, 영광의 이름은 12월 1일 오후 4시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리는 ‘2014 현대오일뱅크 K리그 대상 시상식‘ 현장에서 호명된다.

시상식에는 부문별 후보에 오른 K리그 최고의 선수들과 각 팀 감독, 축구팬 200여명 등이 참석해 2014 K리그의 대미를 장식한다.

◇ 2014 현대오일뱅크 K리그 대상 후보 명단 - 클래식(1부)

▲최우수감독상 후보

최강희(전북), 최용수(서울), 서정원(수원)

▲최우수선수상(MVP) 후보

이동국(전북·FW), 산토스(수원·FW), 차두리(서울·DF)

▲영플레이어상 후보

김승대(포항·FW), 이재성(전북·FW), 안용우(전남·MF)

▲베스트일레븐 GK 부문

김승규(울산), 권순태(전북), 신화용(포항)

▲베스트일레븐 DF 부문

이주용(전북), 현영민(전남), 홍철(수원·이상 좌측), 윌킨슨(전북), 알렉스(제주), 김광석(포항), 임채민(성남), 강민수(상주), 김주영(서울·이상 중앙), 최철순(전북), 신광훈(포항), 차두리(서울·이상 우측)

▲베스트일레븐 MF 부문

레오나르도(전북), 염기훈(수원), 임상협(부산·이상 좌측), 이승기(전북), 이보(인천), 오스마르, 고명진(이상 서울), 진경선(경남), 송진형(제주·이상 중앙), 한교원(전북), 안용우(전남), 강수일(포항·이상 우측)

▲베스트일레븐 FW 부문

김신욱(울산), 이동국, 이재성(이상 전북), 김승대(포항), 이종호(전남), 산토스(수원)

◇2014 현대오일뱅크 K리그 대상 후보 명단 - 챌린지(2부)

▲최우수감독상 후보

조진호(대전), 조동현(안산), 남기일(광주)

▲최우수선수상(MVP) 후보

아드리아노(대전·FW), 최진호(강원·MF), 박성진(안양·FW)

▲베스트일레븐 GK 부문

박주원(대전), 제종현(광주), 황교충(강원)

▲베스트일레븐 DF 부문

이재권(안산), 이으뜸(안양), 이완(광주·이상 좌측), 윤원일(대전), 최병도(고양), 김창훈(수원FC), 유종현(충주), 가솔현(안양), 허재원(대구·이상 중앙), 김한원(수원FC), 김태봉(안양), 임창우(대전·이상 우측)

▲베스트일레븐 MF 부문

김호남(광주), 조재철(안산), 권용현(수원FC·이상 좌측), 최진수(안양), 임선영(광주), 이용래(안산), 정석민(대전), 황순민(대구), 여효진(고양·이상 중앙), 최진호(강원), 서명원(대전), 유준영(부천·이상 우측)

▲베스트일레븐 FW 부문

아드리아노, 김찬희(이상 대전), 박성진(안양), 알렉스(강원), 호드리고(부천), 파비오(광주)

최신 이슈
돼지독감에 떨고 있는 폴란드 "호텔에 문제가 있었다"|2019-03-24
이승우, "최고의 모습 보여줘서 경기 나가고파" [일문일답]|2019-03-24
한국과는 악연, 벤투와는 인연… 케이로스가 온다|2019-03-24
위기의 뢰브 獨 '팬들의 불평, 네덜란드전은 인내심 시험'|2019-03-24
[SW포커스] 성용·자철의 '리더' 공백, 흥민·청용이 메운다|2019-03-24
  • 야구
  • 농구
  • 기타
'데뷔전' 요키시, 롯데전 5⅔이닝 4실점 강판...패전 위기
프로농구 선수들이 뽑은 올해의 선수에 KCC 이정현
키움 히어로즈 에릭 요키시가 정규리그 데뷔전에서 패전 위기에 몰렸다.요키시는 24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정규리그 2차전에 선발 등판해 5⅔이닝 94구 5피안타...
벌랜더, 6600만 달러에 휴스턴과 2년 더…투수 최고 평균연봉
[NBA Inside] 다시 점화된 제임스 하든의 엄청난 폭발력
저스틴 벌랜더(36)가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계약을 연장했다.24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에 따르면 벌랜더는 휴스턴과 2년 6600만 달러 연장 계약에 ...
미 매체 "TEX-SF, 추신수 트레이드 협상 불발"
레이커스, 브루클린에 패하면... 르브론, 14년 만에 'PO 좌절'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 트레이드가 불발됐다는 보도가 나와 한국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미국 ‘디 애슬레틱’ 켄 로젠탈은 24일(한국시간) “텍사스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추...
사우나서 비키니 입은 서동주, 매혹적 보디라인 뽐내며 찰칵
사우나서 비키니 입은 서동주, 매혹적 보디라인 뽐내며 찰칵
서동주가 스파에서 탄탄한 몸매를 자랑했다.서동주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파 데이”라는 글과 함께 수영복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그는 비키니를 입고 스파 내부에서 사진을 촬...
'발리 살아보기' 가희, 파격적인 수영복 인증샷
'발리 살아보기' 가희, 파격적인 수영복 인증샷
가희가 아찔한 수영복 자태를 공개했다.23일 가수 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까 잠깐 라방에서 찾다 없어서 소개 못한 선스틱은 그후로도 찾을수 없었답니다. #젠장 #누가 ...
'한국 컴백' 아유미, 더욱 물오른 미모 근황
'한국 컴백' 아유미, 더욱 물오른 미모 근황
아유미가 매력 넘치는 사진을 공개했다.최근 한국 연예계에 컴백한 아유미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라마 '퍼펙트크라임' 최종회를 맞이합니다. 많이 봐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