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차두리 “독일서 나고 자랐지만 난 늘 이방인”
출처:일간스포츠|2013-04-18
인쇄



차두리(33·FC서울)가 독일에서의 생활에 대한 솔직한 소회를 털어놓았다.

차두리는 17일 FC서울이 공개한 인터뷰 동영상을 통해 “10년 넘게 항상 외국인으로 살아왔다. 독일에서 태어났고 독일말도 하지만 그래도 결국 그 쪽에선 외국 사람이었다”고 해 독일에서의 생활이 쉽지만은 않았음을 고백했다.

차두리는 아버지 차범근 전 감독이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선수생활을 하던 1980년 독일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을 독일에서 보낸 차두리는 고려대 재학 중 2002년 한일월드컵 멤버로 활약하며 두각을 드러냈다. 아버지 차 전 감독의 뒤를 이어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했으며 지난해 까지 10년 동안 독일에서 7개 구단을 거쳤다. 기성용과 함께한 스코틀랜드 셀틱 시절(2010~2012)이 유일하게 독일에서 벗어난 시기였다.

차두리는 “독일에선 외국인이다 보니 어딘가 모르게 불편한 점이 있었다"며 "독일에 있을 땐 부모님이나 친구들을 일 년에 2-3번 밖에 보지 못했는데 지금은 보고 싶을 때 항상 볼 수 있다. 또 사랑스런 후배들과 같이 땀 흘리는 것도 좋다”고 해 한국 생활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FC서울 출신 기성용에 대해선 “성용이가 K리그에서 1년이라도 뛰고 그만두라고 했었다. 늘 서울과 수원 등 K리그 얘기를 많이 해줬다”고 해 기성용이 서울행을 조언했음을 전해다.

한편, 18일 열린 성남과 K리크 클래식 7라운드에서 차두리는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뛰었지만 팀은 1-2로 패했다.

최신 이슈
벤제마 “맨시티는 빅클럽, 동등한 경기 될 것”|2020-02-24
이탈리아 내 '코로나19' 빠른 확산…원정 앞둔 바르셀로나도 비상|2020-02-24
K리그, 코로나 대응책 긴급 이사회… 개막 미디어데이 취소|2020-02-24
'K리그 2 도전' 황선홍, "틀에 가두지 않고 즐거운 축구 도전" [오!쎈 인터뷰]|2020-02-24
메시 머리 짓눌렀던 로버트슨 "후회한다, 내가 선을 넘었다"|2020-02-23
  • 야구
  • 농구
  • 기타
'현역 몸맞는 공 1위' 추신수, 시범경기 첫 타석도 몸맞는 공
멤피스의 제런 잭슨, 발목 염좌 ... 2주 결장
추신수(38·텍사스 레인저스)가 올해 시범경기 첫 타석부터 몸에 맞는 공으로 출발했다.추신수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오리아의 피오리아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애틀 매리너...
MLB 복귀 린드블럼, 사구+폭투로 시범경기 1이닝 1실점
美 ESPN
2019시즌 KBO리그 최우수선수 조쉬 린드블럼(33·밀워키 브루어스)이 메이저리그(MLB) 시범경기 첫 등판에서 실점했다.린드블럼은 24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아...
KIA 김기훈, 투런 홈런 맞고 2실점...황윤호 2타점 2루타
KIA타이거즈 고졸 2년차 김기훈이 첫 실전에서 부진했다.김기훈은 24일(한국시가) 독립리그 연합팀 포트 로더데일 수퍼스타즈와 가진 연습경기에 선발등판해 ⅔이닝만 소화했다. 성적은...
박신혜 “영화 ‘콜’ 작품 자체가 하나의 장르되길”
박신혜 “영화 ‘콜’ 작품 자체가 하나의 장르되길” [화보]
3월 개봉 예정인 영화 ‘콜’의 두 배우, 박신혜와 전종서가 얼마 전, 영화 제작보고회를 마치고, 이번에는 마리끌레르 3월호에서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영화 ‘콜’은 과거와 현재...
김민아 아나운서, LCK중계 퇴장→JTBC '아침&' 결방 "코로나19 우려 자가격리中"
[종합] 김민아 아나운서, LCK중계 퇴장→JTBC '아침&' 결방
김민아 아나운서가 2020 리그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중계 도중 미열 증세를 보여, 자진 퇴장했다.김민아 아나운서는 23일 서울 청진동 롤파크에서 열린 LCK 스프링...
'77억의 사랑' 유인나 "아이유 때문에 결혼 못 할 수도"
'77억의 사랑' 유인나
유인나가 결혼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JTBC '77억의 사랑'의 '사랑해 보고서' 코너에서는 세계 각국의 리서치를 토대로 나라별 결혼 트렌드에 대해 이야기한다. 24일(월)...
  • 스포츠
  • 연예
1/4